라이프로그


2주전 데이트기록 모모야 놀자

기록을 안하면 기억을 잘 못하는 머리를 달고살아서.
바빠서(?) 미뤄지긴했지만 2주전 데이트기록을 남기기로했다.
근데 이글루스 왜 사진이 잘 안 올라가는걸까...























데이트라는건 '평소에 못보던 좋은사람을 만나서 맛있는거먹음' 의 줄임말이 아닐까 싶은게... 뭐 먹은사진이 가득 남아있네'-';;;









시작은 매드포갈릭 파스타+피자


피자맛있더라 의외로맛있었다. 단호박 올라간 무언가인데. 맛있었다.


내가 크림크림한거에 목말라해서 모모님이 데려가주셨다... 매우감사.........










중간에 먹은 백미당 아이스크림.


맛있었고 폴바셋 아이쓰크림 대용품 느낌이었다 얘네가 좀더 달았음.


컵에담긴 저 초코초코한게 모모가 시킨건데 좀 생각과는 다른게 나왔더랬다. 맛은 나쁘지않았음.












모모님께서 점심을 늬끼한걸 먹었으니, 육회비빔밥 회덮밥 여튼 밥...!!을 먹고싶다하셨다


그래서 들어간 새로생긴 초밥집. 여기 대성공...연어초밥한테 절하고싶더라 연어 대존맛... 엄마 저렴한 초밥 맛집을찾았어요 같이가요!!!! 라고 외치고싶다


흰살생선회도 적절히 맛있었다.





회덮밥은 모모말론 회가 적절히많아서 맛있다고. 난 회덮밥 안좋아해서 모름...







이건 쇼핑다니다가 홀려서 산 미니미니한 통.


저 위에가 자개장식이라 빤딱빤딱 고급진척하는 광이나고, 통은 손바닥에 깔끔히 올라가고도남을 아담한 사이즈.


자개+미니미니함+뭔가넣을수있는 통=내가 환장함


그근방 한바퀴 돌고나서 사기로 결심하고 샀다.





사실 이번 데이트의 테마(?)는 먹방 외에도 득템&멘붕으로...


내가 단기알바하러 가게되면서 여름옷을..... 새로사야했기때무네... 기나긴 쇼핑(=파랑새찾기=힘듬)을 해야했고, 그 단기알바 때문에 멘붕멘붕오는걸 모모한테 보여준 데이트였다. 멘붕전시회라고하면 될까.


실시간으로 기분좋아짐+정신나감+합리화+빡침+넋나감...을 보여줬었다. 죄송...





그리고 득템은 위의 저 자개함 말고도






여름웨지를 (모모가 사다줘서)득템했다.


발도안아프고 너무나내취향이고 굽도높은데 안정적이고 마침 여름웨지가 필요했고 등등 맘에드는 포인트가 많이많이있고 너무행복.. 


학교앞에서 모임땜에 술한잔하고 지나가다가 저렴하고+딱봐도 내취향이고+내가 여름웨지 없다고 궁시렁댄게 생각나기에 사왔다구했다


아이고 뭘이런걸 다...가 아니고 아주매우넘나 감사한것. 


단기알바 한 돈 들어오면 꼭 뭔가로 돌려줄것이니 알바비 빨리 주시면좋겠읍니다...








둘쨋날엔... 맥날~올리브영쇼핑을 거쳐서 근처 그늘에서 사진을 좀 찍었고





마지막날ㅜㅜㅜㅜㅜㅜㅜ멘붕전시회를 개최한 마지막날... 모모가 내입에 단걸 넣어주고 떠났다...


타르타르 치즈타르트랑 오레오뭐시기 타르트인데, 투썸 아이스박스랑 맛이 닮아서 놀람.


담엔 투썸같은데를 들어가야겠어...!





다음 데이트때는 멘붕같은거 안보여주고시프다. 


한달에 한번보는데 이게뭐에여.....





밀린 일기 오늘의 수다


다이어맄ㅋㅋㅋㅋㅋㅋㅋ다이어리도 지금 1주일치 넘게 밀렸고 하여 이글루 글쓰는것도 당연하게밀려버림...

밀리게 된 이유는 또 단기알바......를 하게 되었기 때문...
애들은 예뻤고 예뻤지만.... 내가 애들을 너무 잘재워서.. 조금슬펐음
새삼 느낀거지만 애들을 재우고나면 좀 양심이아프다. 내가 수업을 지루하게 했구나싶어서.
반마다 몇명정도, 수업 열심히 들어주는애들이 있던데 너무나... 너무나고맙고 너무예쁘다. 그런애들하고도 좀 많이친해지고싶었는데 아쉬워.


첫 알바할때보다는 좀 나았지마는 역시나 일을 안하다가 하니까 피곤...
덕분에 몸무게가 줄었곸ㅋㅋㅋ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신난다..
그리고 경험치가 추가로 오른듯하다.


갔다오고나니 좀 평온해지고 생각보다 엄청 무서운일도 아니고해서 괜찮네 싶다..
근데 가기전에 멘붕×멘붕×멘붕을 겪어서.. 그것도 모모있을때 멘붕을겪어서;;; 간만에 모모만나면서 멘붕오는걸 다 보여줘버렸다...멘탈관리잘해 나년아...
착한 모모님이 멘탈관리 열심히 도와주셔서 그저 감사할뿐.


담주부터 재택알바 할듯한데... 이건 또 어케 진행될런지.

최근의 관리+최근의 소비 오늘의 수다


얼굴은 괜찮은데 몸이 좀 건조해져서, 특히 발이 건조해서 괴로웠다
몸이 건조한건 참을만한데 발은...

하고 친구에게 상담했었더니 헤어오일이건 뭐건 각질제거하고 오일을바르라는 조언을 들었었다
각질제거야 잘 하고있었으니 오일을 발라보기로했다
핸드크림+오일 순으로 발라줬는데 오오오오......좋다...!!!


이 조언을 해준 친구가 해외로 뜨고싶다고 계획을 세우던데...
ㅇㅇ그래 하고 쿨한척하다가 오늘 통화중에 으아아아 가지마아아아 이러고 말았다..



저렴한 만년필을 새로샀는데 의외로 기능도 맘에들어서 아주 잘 쓰고 있다.
10만원대 만년필한테 반해서 잠깐 앓았지만 다시 잘 눌렀다.
일하게되면 살거야...


저렴한걸로 말하자면 빼놓을수 없는게 다이소.
오늘 들고나간 짐은많은데, 가방은 작은거같아서 사왔다.
전에 보고서 오 좋아보여 하고 말았었는데.. 충동구매했다.


원래 들고다니던 알라딘 배트맨에코백. 얘도 a4는 넉넉히 들어가니 그렇게 작은편은 아니긴해도...더 큰게 갖고싶었다. 인간의 욕심은 끝이없고...


그리고 알라딘에서 공부할거 사는김에 산 책과 굿즈가 오고있는데. 빨리와줘 현기증난단마리야....
새로 산 책(공부용 말고)이 과연 재밌고예쁠지, 같이오고있는 앨리스 양우산은 싼티안나고 예쁠지가 궁금하다.
빨리와줘..


학교쪽에서 내일중으로 연락준댔는데,
내일 운동가있는동안 연락오진 않을지가 걱정..

1 2 3 4 5 6 7 8 9 10 다음